오리협회 신임 전무에 이진홍씨
오리협회 신임 전무에 이진홍씨
  • 옥미영 기자
  • 승인 2019.02.07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산업 발전·종사자 권익 보호 최선” 다짐
2월 7일부터 공식 업무 개시
이진홍 한국오리협회 신임 전무
이진홍 한국오리협회 신임 전무

[농장에서 식탁까지= 옥미영 기자] 한국오리협회 신임 전무에 이진홍(57·사진) 전 농협사료 경북지사장이 선임됐다.

이진홍 전무는 건국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1986년 (주)롯데햄롯데우유에 입사하며 축산업계와 본격적인 인연을 맺었다.

이후 1995년 축협중앙회가 청양에 유가공공장을 설립하는 등 낙농유가공사업을 본격화하면서 축협중앙회로 자리를 옮겼다. 2000년 통합농협 출범 뒤에는 농협중앙회 유가공분사와 양돈양계부, 축산유통부 등을 거치며 축산 및 오리산업과 관련해 생산부터 유통까지 다양한 업무를 두루 섭렵했다.

경북지역본부 축산팀장(2009~2011)과 안심축산분사 부장(2011~2016)을 역임 한 뒤, 2017년 농협사료 경북지사장을 끝으로 협동조합 생활을 마무리했다.

이진홍 전무는 "오리산업 발전과 오리산업 종사자들의 권익 보호를 위해 맡은 바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피력했다.

이 신임 전무는 2월 7일부터 공식 업무를 시작했으며, 임기는 3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