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베트남 호치민 지사 설치…신남방정책 가속화
aT, 베트남 호치민 지사 설치…신남방정책 가속화
  • 이은용 기자
  • 승인 2019.05.21 2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판매 전략 세워 수출 확대 박차 가해

[팜인사이트=이은용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신남방정책의 실행 가속화를 위해 아세안지역의 핵심 전략국가인 베트남 호치민에 지사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aT는 시장잠재력이 큰 아세안시장을 일본에 이어 농식품 수출 제2의 주력시장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15년 하노이지사를 개소했고, 지난해 8월에는 하노이지사를 태국과 인도네시아를 총괄하는 아세안지역본부로 승격시켜 명실 공히 포스트차이나의 거점으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aT는 그동안 베트남의 롯데마트, 이마트, GS리테일 등 국내진출 유통업체를 교두보로 삼아 대형 홍보판촉전과 각종 시음·시식회를 통해 K-FOOD의 고품질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꾸준하게 알려왔다.

한국 식품 대부분이 호치민의 항구를 통해 들어감에 따라 비관세장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수출업체들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호치민 지사 신설과 더불어 aT는 한국 농식품 홍보대사인 베트남 국민영웅 ‘박항서 감독’을 모델로 현지에서 유망한 신선 과채류(딸기,사과, 배, 포도 등)룰 홍보하는 CF 및 화보를 제작해 하노이대형유통매장, 영화관 등에서 배포할 계획이다.

이병호 사장은 “베트남은 매년 6%대 높은 경제성장률과 평균연령이 30세인 젊은 성장국가로 호치민 지사의 개소를 계기로 현지 소비자의 소비패턴, 마케팅 트렌드 등을 면밀히 반영해 수출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