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수원 남문시장 사회문화공간으로 변화시켜
aT, 수원 남문시장 사회문화공간으로 변화시켜
  • 이은용 기자
  • 승인 2019.07.17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읽어주는 책’ 오디오·서적 등 운영

[팜인사이트=이은용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 농식품유통교육원이 운영하는 ‘전통시장 읽어주는 책’ 방송과 소개 책자가 수원시(시장 염태영) 선경도서관 레인보우 책수레 도서관에 별도 코너로 비치됐다.

수원 남문시장 상인 및 방문고객은 언제든지 시장 내에 설치된 대형 전광판 및 스피커로 읽어주는 책 방송을 들을 수 있고, 방송을 듣고 궁금한 내용은 레인보우 책수레 도서관에서 바로 읽을 수 있다.

남문시장에 설치된 레인보우 책수레 도서관
남문시장에 설치된 레인보우 책수레 도서관

aT 전통시장 읽어주는 책 방송은 농식품유통교육원의 전문사서가 농식품 유통 현장을 직접 방문해 책을 읽어주는 휴먼라이브러리 서비스로, 2016년 8월부터 수원 전통시장인 못골시장과 남문시장 통합방송국에서 상인 및 고객 1만여 명을 대상으로 총 47회 보이는 라디오로 송출됐다.

오정규 aT농식품유통교육원장은 “aT와 수원시의 이번 협업은 사회간접자본(SOC) 확충의 의미도 있다”면서 “수원 전통시장이 물건을 사고파는 거래의 장뿐만 아니라 상인과 고객의 삶을 풍요롭게 만들 수 있는 사회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