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밀-에이플네이처, 단백질 식품시장 선점 나서
푸르밀-에이플네이처, 단백질 식품시장 선점 나서
  • 이은용 기자
  • 승인 2020.02.19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세 시대 국민 건강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맛·간편함 다 잡은 단백질 우유 등 선보일 계획

[팜인사이트=이은용 기자]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이 다이어트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에이플네이처와 손잡고 단백질 식품 시장 진출에 나선다.

푸르밀과 에이플네이처는 19일 서울 역삼동 에이플네이처 본사에서 ‘100세 시대 국민 건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푸르밀 신동환 대표(오른쪽)와 에이플네이처 이성훈 대표(왼쪽)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푸르밀 신동환 대표(오른쪽)와 에이플네이처 이성훈 대표(왼쪽)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이번 협약은 국내에서 단백질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대중적으로 인식되고, 운동 및 체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간편하고 맛있는 단백질 식품을 찾는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어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마련됐다.

실제로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글로벌인사이트리포트에 따르면 2017년 세계 단백질 식품시장규모는 약 13조원으로, 연평균 12.3%의 성장세를 보이며 2025년에는 32조 8800억 원 수준으로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푸르밀은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단백질 식품 시장을 겨냥한 신제품을 개발해 올해 중 출시할 예정이다.

특히 단백질, 다이어트 건강기능식품으로 유명한 에이플네이처의 대표 브랜드 ‘칼로바이’와 협업해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이 맛있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단백질 우유, 요거트 등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푸르밀 관계자는 “건강 지향 라이프 스타일이 확산되고 가벼운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이 증가하며 맛있고 간편하게 균형 잡힌 영양소를 섭취할 수 있는 식품에 대한 수요도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며 “국민 건강을 생각한 고품질 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온 푸르밀과 에이플네이처의 노하우가 더해져 높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