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임직원들 ‘한돈 더 많이 먹기 운동’ 캠페인 펼쳐
농협 임직원들 ‘한돈 더 많이 먹기 운동’ 캠페인 펼쳐
  • 옥미영 기자
  • 승인 2020.02.2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희 회장 “한돈가격 안정화에 농협이 앞장 설 것”
이성희 농협회장과 허식 전무이사, 김태환 축산경제대표, 이상용 양돈관련조합장협의회장(대구경북양돈농협조합장) 등 농협 임원과 양돈농협 조합장은 지난 20일 농협 구내식당에서 돼지고기 소비 UP! 건강 UP! 농가소득 UP! 캠페인을 가졌다.
이성희 농협회장과 허식 전무이사, 김태환 축산경제대표, 이상용 양돈관련조합장협의회장(대구경북양돈농협조합장) 등 농협 임원과 양돈농협 조합장은 지난 20일 농협 구내식당에서 돼지고기 소비 UP! 건강 UP! 농가소득 UP! 캠페인을 가졌다.

[팜인사이트= 옥미영 기자] 농협중앙회가 돼지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농가를 돕기 위해 지난 2월 20일 직원식당에서 돼지고기 소비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농협은 2,000인분의 한돈 수육을 준비해 이성희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이 직원들에게 배식하고 함께 식사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돈 농가의 마음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농협은 2월 10일 이후 농협지역본부, 계열사, 교육원 등 구내식당에서 주 2회 이상 돼지고기 메뉴를 편성하고 있다고도 밝혔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ASF 발생과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소비부진으로 양돈 농가들이 매우 어려운 시기를 감내하고 있다”며 “농협은 돼지고기 소비가 확대되고, 가격이 안정화 될 때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농협 직원들에게 한돈 수육을 배식하고 있는 농협 임원들.
농협 직원들에게 한돈 수육을 배식하고 있는 이성희 회장(맨 오른쪽)과 농협 임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