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 혹서기 품질보강 강화
농협사료 혹서기 품질보강 강화
  • 옥미영 기자
  • 승인 2020.06.02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축 고온 스트레스 예방 위한 비타민·생균제 강화

[팜인사이트= 옥미영 기자] 농협사료가 6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4개월간 혹서기 품질보강 서비스를 실시한다.

금번 품질보강은 특정 축종에 국한되지 않고 전 축종의 배합사료를 대상으로 비타민, 생균제 등을 강화하여 공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품질보강에 이용되는 제품은 농협사료 부산바이오, 군산바이오에서 생산된 비타민, 생균제 제품으로 항산화와 항스트레스에 탁월한 효과가 있어 ▲ 하절기 생산성 저하 방지 ▲ 기호성 개선 ▲스트레스 완화를 통해 가축의 질병 발생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는 것에 중점을 두어 이를 통해 농가소득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농협사료는 매년 혹서기, 환절기 등 가축이 예민해져 생산성이 낮아질 수 있는 시기에 맞추어 품질보강을 꾸준히 실시해 오고 있으며, 매번 그 효능이 입증되면서 호평을 받아왔다.

실제로 양축농가의 부담 경감과 소득 증진을 위해 간 10억원 가량 소요되는 비용을 아낌없이 투자하면서 농가들의 생산성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농협사료 안병우 대표이사는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대내외적으로 경영상황이 좋지 않아 이번 품질보강이 원가에 많은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지만 양축농가의 소득증대가 기본인 협동조합 정신을 발휘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아울러 효율적인 조직 운영과 각 공장별 제조원가 절감을 통해 손실을 최소화 시켜 나갈 계획인만큼 양축농가는 농협사료를 믿고 무더운 더위에 잘 대처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