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30만두의 젖소를 사육하는 미국내 낙농목장에 육우 정액 790만개가 판매되었다
930만두의 젖소를 사육하는 미국내 낙농목장에 육우 정액 790만개가 판매되었다
  • 남인식 편집위원
  • 승인 2024.04.22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牛)가 사는 세상 소식 24-597, 4월22일

[팜인사이트=남인식 편집위원]

3만6천농가가 암소 기준으로는 930만두의 젖소를 사육하고 있는 미국에서 2023년 기준 역대 최대물량인 790만두개의 육우 정액이 낙농목장에 판매되었으며, 이에 따른 영향으로 육우 정액 판매량도 사상 처음으로 940만개를 넘어선 것으로 발표되었다.

미국가축개량협회(National Association of Animal Breeders)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이같은 낙농목장의 육우정액 사용 증가로 미국 전체 젖소 정액 사용량은 전년 대비 70만개가 줄어든 1천5백50만개에 불과하였으며, 지난 4년간으로는 370만개가 줄어든 수치이다.

젖소 농가들의 이같은 육우 정액사용은 계획된 교잡우 후보축 생산을 위한 것으로, 정식 개량업체가 아닌 농가 단위 자체 씨수소 정액 활용량도 44%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순수 젖소 암소 생산을 위한 농가들의 성감별 정액 사용량은 오히려 전년 대비 51만8천개 늘어 전체 판매되는 정액량의 54%를 차지하는 840만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수출물량을 포함한 지난해 미국 전체 소 정액 판매량은 6천6백만개로 전년 대비해서는 290만개가 감소한 것으로 집계되었는데, 젖소 정액이 전년대비 250만개 줄어들어 4천690만개가 판매되어 전체 판매물량의 71%를 차지하였으며, 이중에 성감별 젖소정액 수출물량은 860만개로 나타났고, 육우정액은 전년대비 40만개가 줄어든 1천920만개가 판매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편, 미국 소 정액의 주요 수출시장은 물량 및 금액으로는 중국이 최대 수출국이며, 브라질은 물량으로 2번째를 차지하였고, 금액으로는 영국과 러시아가 각각 2-3위 국가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전체 수출금액은 3억6백만달러(4천2백억원)에 달한 것으로 집계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