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동공업 이앙기 탄 문재인 대통령
[포토뉴스] 대동공업 이앙기 탄 문재인 대통령
  • 박현욱 기자
  • 승인 2019.05.25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 농부들이 돌아오는 농업 농촌 만들 것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이앙기를 타고 이앙작업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이앙기를 타고 이앙작업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 청와대)

[팜인사이트=박현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경상북도 경주 옥산마을을 방문해 현장에서 모내기를 하고 있는 농민들을 격려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직접 대동공업 이앙기를 시승하며 모내기 시범을 보이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현장에서 "농민들은 대풍이 된다고 해서 꼭 기쁘기만 한 것은 아니라며, 수요에 넘게 생산되면 가격이 하락하는 아픔을 겪는데 그래도 우리 정부 들어 2년 연속 수요 초과 생산량은 시장 격리 조치를 취해 쌀값을 상당히 올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직불제가 개편되면 밭농사 하는 분들의 소득도 훨씬 좋아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특히 "작년 처음으로 우리 농가소득이 연간 4,100만 원을 넘어섰다"고 설명하며, "앞으로 문화시설도 더 좋아지게 하고, 젊은 사람들이 올 수 있게끔 교육시설도 확충해 농가소득을 꾸준히 높여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