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에서 ‘K푸드’로 수출동력 찾는다
모스크바에서 ‘K푸드’로 수출동력 찾는다
  • 김지연 기자
  • 승인 2020.02.18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aT, 2020 모스크바식품박람회 참가

[팜인사이트=김지연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 10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된 ‘2020 모스크바 국제식품박람회(Prod Expo 2020)’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aT는 총 18개 수출업체와 함께 사과, 배, 버섯 등 신선농산물과 훈제오리, 막걸리, 인삼, 건강기능식품 등 수출유망품목을 선보였다.

특히,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중국산 농식품에 대한 기피로 대체 수입선을 찾는 바이어들이 늘어 한국관 참가업체들은 활발한 세일즈 활동을 펼치며 총 366건, 약 5,700만 달러의 상담성과를 올렸다.

 

한국관을 방문한 러시아 유통업체 구매 담당자는 “올해 1월 6일부터 중국산 감귤류 수입이 규제되는 등 중국산 수입농산물에 대한 안전성 관리가 강화되고 있는 분위기”라며 현지 상황을 전했다.

또한 aT는 현지 유명 인플루언서를 초청하여 한국관 참가업체들의 신제품을 SNS를 통해 홍보했으며 러시아의 까다로운 검역‧통관 절차에 대해서도 전문가를 초청해 각 품목별 맞춤형 현장컨설팅을 진행했다.

이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 우려 속에서 행사가 진행된 만큼 손세정제 및 마스크 비치 등 안전한 상담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했다.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올해는 한․러 수교 3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모스크바 K-FOOD 페어(5월) 및 유라시아 K-FOOD 원정대(6월) 등 러시아 전역에서 한국농식품을 알리는 홍보이벤트를 통해 신북방시장 진출 가속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